‘2019 문화유산채널 영상공모전' 개최
‘2019 문화유산채널 영상공모전' 개최
  • 손보승 기자
  • 승인 2019.07.16 09: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9 문화유산채널 영상공모전' 개최
 
 
ⓒ문화재청
ⓒ문화재청

 

문화재청이 지원하고 한국문화재재단이 운영하는 ‘문화유산채널’에서 중고생과 대학생을 대상으로 ‘2019 문화유산채널 영상공모전(부제: 통통 튀는 문화유산 영상 만들어 보세요)’을 8월 1일부터 9월 15일까지 개최한다.
 
우리 문화유산을 소재로 문화유산의 다양한 가치를 자유 형식의 영상으로 담은 참신하고 우수한 콘텐츠를 발굴하고자 하는 취지이며, 대상은 중고등학생과 만 13세~19세의 청소년(개인, 단체 또는 지도교사(1인)을 포함한 동아리), 대학생(개인, 단체 또는 동아리)이다. 캠코더, 스마트폰, 디지털카메라 등 다양한 영상매체로 창작한 다양한 형태의 영상(다큐멘터리, 만화, 드라마, 광고, 영화 등)을 자유 형식으로 제작하면 되며, 참여방법은 문화유산채널 누리집에서 확인할 수 있다.
 
공모전의 활성화를 위해 한국교육방송(EBS), CJ ENM(씨제이이앤엠), 아리랑TV, 국악방송, 방송대학TV 등이 후원사로 참여하여 시상을 비롯한 온라인 홍보 등을 후원한다. 특히, 국악방송은 한국전통음악 음원을 무료로 제공해 참가자들이 영상 제작에 활용할 수 있도록 하였다. 문화유산채널 누리집에서 제공되는 음원도 무료로 내려받을 수 있다.
 
출품작은 심사를 거쳐 중‧고등부와 대학생부로 나누어 문화재청장상, 재단 이사장상, 후원사 사장상, 우수지도자상 등 총 39편(총 상금 880만원)을 선정하여 오는 10월에 시상할 예정이다.
 
한편, 한국문화재재단은 공모전 홍보와 참여 독려를 위해 개그맨 김대범을 홍보대사로 위촉하였다. 김대범 씨는 현재 구독자 18만 9,000여 명을 보유한 영향력 있는 유튜버로, 공모전 홍보와 시상식 사회, 유튜브 영상제작 비결이 담긴 영상을 직접 제작해 8월 중 문화유산채널 누리집에 올려 참가자들에게 도움을 줄 예정이다.
 
문화재청과 한국문화재재단은 이번 영상공모전을 통해 잠들어 있던 우리 문화유산의 가치가 재발견되고, 청소년들이 우리 문화유산에 대해 더욱 관심을 가질 수 있기를 기대한다. 앞으로도 국민에게 친근한 문화유산 콘텐츠를 제작‧보급하여 문화유산의 가치를 널리 알리고 공감대를 키워나갈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